뉴스 > 정치

심야 도로에 4살 딸 버린 친모 영장…범행 뒤 모텔 행

기사입력 2021-11-30 07: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영하를 웃

도는 날씨에 네 살 딸을 도로에 버리고 떠난 30대 친모 A 씨에게 경찰이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A 씨는 인터넷 게임으로 알게 된 20대 남성과 만난 날 도로에 아이를 버리고 모텔에 투숙한 것으로 알려졌는데, 다행히 5분 만에 경찰에 발견된 아이는 친부에게 인계됐습니다.

[박자은 기자 jadooly@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윤석열 44.7%-이재명 35.6%…"TV 토론 李가 잘할 것" 54.2%
  • 신규 확진 연일 '역대 최다'…오늘 사상 첫 1만 명대 예상
  • 광주 붕괴사고 아파트서 실종자 추정 흔적 발견…수색 난항
  • '115억 원 횡령' 서울 강동구청 공무원 긴급체포
  • 공개활동 나선 안설희 "안철수 '아빠 면모' 보여드리겠다"
  • [단독] 유명 조연 배우, 전 연인 폭행 혐의로 경찰 조사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