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115억 원 횡령' 서울 강동구청 공무원 긴급체포

기사입력 2022-01-26 07:00 l 최종수정 2022-01-26 07: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서울 강동구청 소속 공무원이 115억 원 상당의 공금을 횡령한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서울 강동경찰서는 강동구청 직원 A씨를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법상 업무상 횡령 혐의로 긴급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7급 주무관인 A씨는 지난 2019년 12월부터 작년 2월까지 수십 차례에 걸쳐 구청 은행 계좌에서 자신의 개인계좌로 돈을 이체하는 방식으로 115억원가량을 횡령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 노태현 기자 nth302@mbn.co.kr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미국맘" vs "흙수저팔이"…자녀 공방 거센 경기지사 선거전
  • 정의당도 성범죄 파문…강민진 전 청년정의당 대표 "당내 성폭행 당했다"
  • 이창용 "빅스텝 완전 배제 아니다"…KDI "빅스텝 필요 없어"
  • 핀란드·스웨덴 나토 가입 수순…나토 "신속 진행"
  • 맞벌이·한부모에 집안일 지원…월 4회 '청소-세탁-요리'까지
  • 인종범죄 다음 날 교회서도 총격…바이든 “증오 범죄 혐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