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윤 대통령 지지율, 4.9%p 떨어진 47.6%…부정평가 47.9%

기사입력 2022-06-22 10:28 l 최종수정 2022-06-22 11: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알앤써치 뉴스핌 의뢰 정례조사

발언하는 윤석열 대통령. /사진=연합뉴스
↑ 발언하는 윤석열 대통령. /사진=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이 취임 한 달여 만에 50% 밑으로 떨어졌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오늘 뉴스핌이 여론조사업체 알앤써치에 의뢰해 지난 18~21일 전국 만 18세 이상 남녀 1004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윤 대통령 지지율은 47.6%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지난 주 조사에 비해 4.9%포인트 떨어진 수치입니다.

연령대별로 보면 지지율은 60대에서 57%로 가장 높았습니다. 18세 이상 20대에서 49.4%로 부정평가 48.4%보다 조금 앞섰습니다.

반면, 30대(부정 49.1%, 긍정 46.2%), 40대(부정 62.9%, 긍정33.4%), 50대(부정 50.1%, 긍정 45.8%) 등 나머지 연령대에서는 부정평가가 앞섰습니다.

윤석열 대통령. /사진=연합뉴스
↑ 윤석열 대통령. /사진=연합뉴스

지역별로 보면 부산·울산·경남(53.3%), 대구·경북(55.9%), 강원·제주(48.7%), 서울(49.6%) ▲경기·인천(50.2%)에서 긍정평가가 높았습니다. 반면 전남·광주·전북(69.5%), 대전·충청·세종(52.4%)에서는 부정평가가 높았습니다.

알앤써치 관계자는 여론조사 결과에 대해 "주식 하락세와 고물가 등 경제 불안감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라고 분석했습니다.

이번 여론조사는 성별·연령대별·지역별 인구 구성비에 따른 비례할당으로 추출된 표본

을 구조화된 설문지를 이용한 무선가상번호(100%) 자동응답조사 방식으로 실시됐습니다. 응답률은 2.7%, 표본오차는 95%의 신뢰수준에 ±3.1%p다. 통계보정은 2022년 4월 말 행정안전부 발표 주민등록 인구 기준 성, 연령, 지역별 셀가중값을 부여했습니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등록현황을 참고하면 됩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박순애, 취임 34일 만에 결국 자진사퇴…"모든 게 제 불찰"
  • '공무원 감축' 기조에 반발 확산…"9급 공무원 월급통장 사망"
  • 첫 방중 박진 장관 "칩4, 특정 국가 배제 아냐…중국과 협의"
  • 서경덕 "일본이 한국의 형님뻘이면 한국은 일본 조상뻘"
  • 구연상 숙명여대 교수 "제가 김건희 여사 논문 표절 피해자…100% 표절"
  • "흠뻑쇼에 늘씬빵빵 아가씨 집결, 눈요기해라"…버스회사 문자 논란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