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홍준표, 유승민 겨냥 “내부 흔들어 뭘 노리나…박 대통령 탄핵 전야 같아”

기사입력 2022-10-03 09:38 l 최종수정 2022-10-04 08: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개혁적이지도 않으면서 입으로만 개혁보수 타령하는 것 지겨워"

홍준표 대구시장 / 사진 = 연합뉴스
↑ 홍준표 대구시장 / 사진 = 연합뉴스

홍준표 대구시장이 최근 윤석열 대통령에 대한 비판 발언을 이어온 국민의힘 유승민 전 의원 등을 겨냥해 “우리 내부를 흔드는 박 대통령 탄핵 때 같은 세력이 또 있다는 느낌이 드는 것은 왜일까”라고 비판했습니다.

홍준표 시장은 지난 1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요즘 벌어지고 있는 일들이 박 전 대통령 탄핵 전야 같다"라며 "같은 보수 진영에서 내부 분탕질로 인해 탄핵사태까지 가고 보수의 궤멸을 가져온 것은 어떻게 바라봐야 하나”라고 지적했습니다.

이어 “그걸 개혁보수로 분칠하면서 좌파정권 집권에 앞장서고 좌파정권 내내 같은 보수 정당인 우리당만 집요하게 공격한 것은 용서가 되는 걸까?”라며 “개혁적이지도 않은 사람들이 입으로만 내세우는 개혁보수 타령 이제 지겨우니 그만해라. 두 번 다시 그들에게 당하지 말자”고 강조했습니다.

이는 윤 대통령을 연일 비판하는 유 전 의원을 겨냥한 것으로 해석됩니다.

한편 유 전 의원에 대한 홍 시장의 비판은 이번만이 아닙니다. 홍 시장은 지난달 30일 자신이 만든 플랫폼인 ‘청년의꿈’의 청문홍답(청년이 묻고 홍준표가 답하다) 코너에 ‘유승민 의원이 그나마 옳은 소리 하네요’라는 제목의 글에 대해 “대통령이 어려움에 처했을 때 침묵하는 것이 도와주는 것”이라고 답변했습니다.

이는 지난

달 29일 유 전 의원이 윤 대통령의 ‘비속어 논란’을 두고 “대통령실이나 우리 당이나 국민을 개돼지로 취급하는 코미디 같은 일을 당장 중단하고, 이 문제는 깨끗히 사과해야 한다”라고 한 것에 대해 비판한 것으로 보입니다. 유 전 의원은 지난달 25일에도 대통령실 해명과 관련해 “막말보다 더 나쁜 게 거짓말”이라고 비판하기도 했습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뒤늦은 소방서장 지휘권 행사…'골든타임 허비' 집중 수사
  • [뉴스추적] 파업 균열 조짐…동력 떨어지나
  • 문재인, 서해 피격 수사에 "부디 도 넘지 말라"…국민의힘 "자백처럼 보여"
  • 4년 전에는 무더위로 어제는 한파로 '불편' …송파 아파트 정전 왜?
  • 화물차가 고속도로 작업자 덮쳐 2명 숨져…"브레이크가 듣지 않았다"
  • 이사해 새집 꾸미다 쓰러진 50대 남성…7명에 새 삶 주고 떠나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