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감사원, 문 전 대통령 '서면조사' 통보…"불쾌감, 수령 거부"

이혁근 기자l기사입력 2022-10-03 10:01 l 최종수정 2022-10-03 10:0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서해 공무원 피격 사건'을 조사 중인 감사원이 지난달 말 문재인 전 대통령에게 서면 조사를 통보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문 전 대통령 측은 강한 불쾌감을 표시하며 이를 반송한 것으로 전해졌는데요.
민주당은 '정치보복'이라며 크게 반발하고 나섰고, 국민의힘은 사실관계를 확인하기 위한 '당연한 절차'라고 강조했습니다.
이혁근 기자입니다.


【 기자 】
닷새 전, 감사원은 문재인 전 대통령에게 서면조사를 통보했습니다.

지난 2020년 9월 해양수산부 공무원이 북한군 총에 맞아 서해에서 숨진 사건에 대해 조사하겠다는 취지입니다.

감사원은 문 전 대통령 측에 전화와 이메일을 두 차례 보냈고, 조사 내용이 담긴 질문지도 함께 보냈습니다.

당시 문재인 정부가 피살이 아닌 월북으로 결론 내린 과정을 문 전 대통령에게 직접 묻겠다는 겁니다.

문 전 대통령은 강한 불쾌감을 표하며, 조사 거부 의사를 밝힌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감사원이 보낸 이메일을 반송 처리해, 서면 조사에 응할 수 없다는 입장을 밝힌 것으로도 알려졌습니다.

여야의 입장은 엇갈렸습니다.

국민의힘 관계자는 "전직 대통령이라도 죄없는 공무원이 북한에 의해 피살되고, 정권은 월북으로 둔갑시킨 사건에 대해 답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반면, 이재명 민주당 대표는 "온갖 국가 사정기관이 충성 경쟁하듯 전 정부와 전직 대통령 공격에 나서고 있어 유신 공포정치가 연상된다"고 비판했습니다.

민주당은 오늘 오전 국회에서 감사원의 조사 통보를 규탄하는 기자회견을 열 계획입니다.

MBN뉴스 이혁근입니다. [root@mbn.co.kr]

[영상편집 : 이우주, 그래픽 : 전성현]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기자 섬네일

이혁근 기자

보도국 앵커이메일 보내기
  • 진실에 귀 기울이겠습니다. 그리고 치우치지 않게 담겠습니다.
화제 뉴스
  • 내일은 철도도 멈춘다…대체인력 4천6백 명 긴급투입
  • 화물연대 파업 8일째…"산업계 피해액 1조 6천억 원"
  • 경제 받치던 수출도 '-14%'…4분기엔 역성장 가능성
  • 한동훈, 서해피격 수사 문재인 비판에 "검찰이 객관적으로 할 것"
  • 백지 들고 '시진핑 반대' 외친 중국인 유학생들…시위 대열 합류
  • 이사해 새집 꾸미다 쓰러진 50대 남성…7명에 새 삶 주고 떠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