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안철수 부인 김미경, 지난해 12월 국민의힘 입당…당적보유 '처음'

기사입력 2023-02-02 10:14 l 최종수정 2023-02-02 10:18

안철수 의원과 배우자 김미경 교수/사진=연합뉴스
↑ 안철수 의원과 배우자 김미경 교수/사진=연합뉴스

국민의 힘 당권 주자인 안철수 의원 부인 김미경 서울대 교수가 지난해 12월 당에 입당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2일 안 의원 측 관계자 등에 따르면 김 교수는 지난해 12월 18일 국민의힘에 입당했습니다.

이어 안 의원 측 관계자는 "김 교수는 안 의원이 대표로 있던 국민의당에서도 당적을 보유한 적이 없다"며 "국민의힘에서 더 적극적으로 활동하겠다는 의지를 피력한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한편 김 교수는 안 의원의 정치활동에 적극 참여해왔습니다.

의사 출신인 김 교수는 안 의원이 2011년 서울시장 보궐선거를 기점으로 정계에 입문

한 이후 13년간 뒤에서 안 의원을 뒤에서 도왔습니다.

지난해 2월 대선 당시 안 의원과 부부동반 의료봉사를 하고, 서울 종로구 광장시장과 마산 어시장 등에서 남편에 대한 지지 연설을 하기도 했습니다.

한편 김 교수가 당적을 보유한 것은 이번이 처음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양서정 디지털뉴스부 인턴기자 1023ashley@naver.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