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젊은 층 잡아라"…자동차 개성시대

기사입력 2011-10-14 15:34 l 최종수정 2011-10-14 19: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독특한 디자인의 자동차를 보면 자연스레 눈길이 가기 마련이죠.
자동차 업계가 개성 넘치는 디자인의 차를 잇따라 출시하면서 젊은 층 공략에 나서고 있습니다.
전정인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혼다 자동차가 선보인 신개념 하이브리드 스포츠카 'CR-Z'.

리터당 20km 이상의 고연비에 스포츠카의 역동적인 주행 성능을 동시에 갖췄습니다.

양립되는 연비와 성능을 모두 잡아 젊은 고객층 공략에 나선다는 계획입니다.

▶ 인터뷰 : 조항삼 / 혼다코리아 홍보실장
- "기존의 하이브리드 차량에 스포티한 감각을 살린 20대, 30대를 겨냥한 새로운 컨셉의 차량입니다."

현대자동차는 새로운 수요층으로 급부상한 'Y 세대'를 겨냥해 올해 초 신개념 쿠페인 '벨로스터'를 내놨습니다.

스포츠카와 해치백 차량을 연상시키는 벨로스터는 디자인의 파격을 통해 젊은 층을 적극적으로 끌어들이고 있습니다.

실제로 구매 고객 10명 중 7명이 2~30대일 정도로 젊은 층 사이에서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국내 시장에 '박스카' 열풍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닛산의 '큐브'

일명 '이효리 차'로 불리며 입소문을 탄 큐브는 사전예약만 2천대에 육박하는 등 국내 자동차시장에 새로운 바람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 인터뷰 : 홍의철 / 닛산 영업팀
- "큐브는 수입차 중 최저 가격으로 국내에 런칭이 되고 독특한 디자인 때문에 2~30대 젊은 층들이 많이 구매를 합니다."

▶ 스탠딩 : 전정인 / 기자
- "자동차 업계는 젊은 고객들만을 위한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차별화된 마케팅으로 젊은 층 공략에 나서고 있습니다. MBN뉴스 전정인입니다.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권성동 "문재인 전 대통령 수사 촉구"…임종석 "정치보복 더 적극적으로 싸우겠다"
  • '서해 피격' 서훈, 구속영장 발부…"증거인멸 우려"
  • 청도 운문댐 실종 50대 숨진 채 발견…부천 일가족 3명 가스 중독
  • 밤새 내린 눈에 전국이 하얀 세상…스키장 북적
  • 미국 차세대 전략 폭격기 B-21 위용 과시…중국·북한 핵억지력 강화
  • 역전골 '황희찬' 대신 "조유민" 외친 벤투...관중도 함께 "유민" 외쳤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