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김문수, 119 장난 전화 오인한 소방관 2명 원대 복귀 지시

기사입력 2011-12-29 21:26 l 최종수정 2011-12-29 21: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김문수 경기지사가 자신의 전화를 장난전화로 오인해 응대를 소홀이 한 소방관이 문책을 당한 것과 관련해 해당 소방관 2명을 원대복귀 시키기로 결정했습니다.

김 지사는 29일 "경기도소방2본부장에게 포천과 가평소방서로 인사발령을 낸 남양주소방서 119상황실 A(51)소방위와 B(35)소방교를 원대 복귀시키도록 지시했다"며 "인사조치가 부당하다고 판단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당초 이들에 대해 인사조치한 것을 몰랐고, 징계는 적절치 않다고 본다"며 "나도 책임이 있다. 소방 서비스가 개선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

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김 지사는 지난 19일 남양주의 한 노인요양원을 방문했다가 암 환자 이송체계 등을 문의하기 위해 119로 전화를 거는 과정에서, 자신의 전화를 장난전화로 잘못 판단해 응대를 소홀히 했다는 이유로 2명의 소방관을 인사 발령 해 논란이 됐습니다.

[사진=연합뉴스]
이준엽 인턴기자 (mbnreporter01@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가벽 철거" 두 차례 공문에도 꿈쩍 않는 해밀톤 호텔
  • 국민의힘 "민주노총, 법 위에 군림"…민주당 "치킨 게임으로 몰아"
  • "최중증 발달장애인 24시간 돌봄 도입"…실효성 있나
  • 내일 전국 대부분 한파경보…서울 영하 7도
  • 서방, 중국에 '백지 시위' 탄압 경고…새 반중 전선 모멘텀?
  • [카타르] 팔 맞고 들어간 가나 선제골, 득점 인정된 이유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