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마약 다량 보관하던 조폭 아들 구속

기사입력 2012-01-04 17:00

한 유명 조직폭력배의 아들이 마약을 다량 보관하고 있다가 검찰에 붙잡혔습니다.
서울 북부지검 형사5부는 자택에 코카인 약 24g과 엑스터시 553정 등을 보관하고 있던

25살 이 모 씨를 지난달 붙잡아 구속했습니다.
이 씨의 아버지는 지난 1970년대 활동했던 김태촌이 이끄는 전국적인 폭력조직인 서방파 부두목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검찰은 수백 명이 한 번에 투약할 수 있는 양이 발견된 점으로 미뤄 단독 범행일 가능성이 낮다고 보고 수사를 확대하고 있습니다.

[ 황재헌 / just@mbn.co.kr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