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평검사 64명 전보인사..에버랜드 사건 주임검사 잔류

기사입력 2006-08-10 19:12 l 최종수정 2006-08-10 19: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법무부는 평검사 64명을 16일자로 전보 인사 발령냈다고 밝혔습니다.
법무부는 하반기 인사를 최소화한다는 원칙에 따라 인사 폭을 가급적 줄였지만 법무부와 서울중앙지검 등 최고 선호 보직을 교체하고 일선 청별 인력 불균형을 해소하는 데 중점을 뒀다고 설명했습니다.
이번

인사에서 단연 관심을 모았던 에버랜드 전환사채 헐값 매각 사건과 신세계 경영권 편법 승계 관련 고발 사건의 이원석 주임 검사는 수원지검으로 발령났으나 중요 사건은 계속 수사토록 한다는 방침에 따라 파견 근무 형태로 서울중앙지검
금융조사부에 남아 수사를 이어나갈 예정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플레감축법, 열린 마음으로 협의" 바이든, 윤 대통령에 친서 전달
  • 감사원 사무총장, 대통령실과 소통?…"단순 질의응답" 해명
  • 홍준표 "개혁보수 타령 그만" 발언에…유승민 '홍준표 말 바꾸기'로 대응
  • '애플발' 콘텐츠료 인상…카톡 이모티콘, 500원 오른다
  • '일가족 3명 먹튀' 이어…남양주 곱창집, 이번엔 60대 3명이 또 '먹튀'
  • [영상] 美고등학교 흑인학생들 속옷만 입혀 '노예경매’ 놀이…'경악'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