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장윤정, 합성 누드사진 유포자에 '강력 대응' 입장 밝혀

기사입력 2012-02-13 18:45 l 최종수정 2012-02-13 18: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가수 장윤정이 최근 인터넷에 유포되고 있는 합성 누드사진에 대해 강력 대응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장윤정의 소속사는 13일 보도자료를 통해 “현재 퍼지고 있는 누드사진은 100% 합성이며, 방송통신위원회와 경찰청 사이버수사대에 의뢰해놓은 상태”라고 전했습니다.

이어 “누가 봐도 합성임이 틀림없는 사진이라 대응할 것조차 없는 일로 여겼으나, 각종 경로를 통해 ‘장윤정’ 이라는 이름으로 사진이 확산되고 있다”면서 “괜한 오해를 불러일으킬 수 있기에 강력히 조치를 취하기로 했다”라고

덧붙였습니다.

한편 이번 사건으로 고초를 겪고 있는 장윤정은 트위터를 통해 “사진 속 얼굴은 100% 내 얼굴! BUT 사진 속 몸 주인은 100% 엄청난 글래머. 난 지금 웃지만 범인은 절대 웃지 못하게 할 것이다”라며 유포자 처벌에 대한 강력한 의지를 표현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장보람 인턴기자 (mbnreporter01@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정용진 "끝까지 살아남을 것이다"…이번엔 또 무슨 일?
  • KTX서 "애들 XX 시끄럽네" 폭언한 남성…말리는 승객에 발차기
  • [단독] 아산병원 간호사 이송까지 '7시간'…이송에 우왕좌왕
  • “26년 키웠는데 친아들 아냐"…시험관 통해 얻은 아이 유전자 불일치
  • 신평 "김건희 정도 표절 흔해…적극 행보로 오해 탈피해야"
  • '공군 이어 육군도'…군복 걸친 보디 프로필, SNS 업로드 금지돼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