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영등위 로비' 김민석 씨 오늘 영장

기사입력 2006-08-31 11:42 l 최종수정 2006-08-31 13:2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행성 게임 비리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오늘 중 김민석 한국컴퓨터게임산업중앙회 회장에 대한 구속영장을 청구할 방침입니다.
김씨는 영등위의 심의 통과 청탁과 함께 '황금성' 게임기 150대를 받아, 대구에서 차명으로 게임장을 운영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검찰은 김씨가 압수수색에 앞서 휴대전화와 장부 등을 폐기하는 등 로비 대상을 은폐하려고 한 것으로 보고 압수물 복구와 분석에 주력하고 있습니다.
검찰은 한편 상품권 폐지 관련 법률안 자동폐기에 관여한 것으로 알려진 김문희 전 국회 문광위 수석전문위원을 출국금지하는 등 로비 의혹 수사에 더욱 박차를 가하고 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국방부 "총격 후 시신 해상서 불태워…만행 예상 못해"
  • 월북 추정한 당국에…친형 "도저히 납득 불가"
  • '역학조사 방해 혐의' 사랑제일교회 목사·장로 구속영장 기각
  • 문 대통령-스가 첫 통화…'강제징용 배상' 놓고 온도차
  • 문 대통령 "충격적인 사건 용납될 수 없다"
  • 소상공인 새희망자금 오늘부터 지급…신청 순서에 따라 차례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