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검찰, 한화그룹 자금 보고펀드 유입조사

기사입력 2006-09-01 23:02 l 최종수정 2006-09-01 23:02

론스타의 외환은행 헐값매입 의혹 사건을 수사 중인 대검 중수부는 변양호 전 재정경제부 금융정책국장이 공동대표로 있는 보고펀드에 한화그룹 자금이 유입된 사실을 포착하고 그 경위를 조사했던 것으로 뒤늦게 확인됐습니다.
채동욱 대검 수사기획관은

"론스타 사건과 관련해 최근 한화그룹의 김모 상무를 참고인 자격으로 소환해 조사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나 채 기획관은 한화그룹 비자금에서 투자가 이뤄졌을 가능성과 관련해, "중수부가 한화그룹 비자금 수사를 하지는 않고 있으며 단서가 포착된 것도 없다"고 밝혔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