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검찰, 론스타 법률담당 소환 조사

기사입력 2006-09-05 16:42 l 최종수정 2006-09-05 16: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외환은행 헐값매각 의혹을 수사중인 검찰이 지난 주말 론스타 법률담당 이사인 마이클 톰슨 변호사를 소환 조사했습니다.
채동욱 대검 수사기획관은 출국을 허용한다는 조건으로 미국에 있는 톰슨 변호사를 불러 지난 2일부터 4일까지 참고인 자격으로 조사했다고 밝혔습니다.

검찰은 톰슨을 상대로 외환은행 매입 배경과 지분 인수 과정, 법률 자문 내용 등 인수 과정 전반을 조사한 것으로 보입니다.
톰슨은 외환은행 매각 당시 론스타의 법률고문을 맡았으며, 스티븐 리 론스타 코리아 전 대표와 함께 이번 사건의 핵심 열쇠를 쥔 인물로 지목돼왔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감사원, 문 전 대통령 '서면조사' 통보…"불쾌감, 수령 거부"
  • 이기일 차관 "내년 3월쯤 노마스크"…내일부터 요양병원 대면면회 허용
  • 국군의날에 중국 장갑차·'멸공' 아닌 '승리'?…"군 실수·외빈 배려차"
  • 민형배 "김건희 박사논문 심사, 한 사람이 서명 추정"…국민대 "문제 안 돼"
  • 홍준표, 유승민 겨낭 “내부 흔들어 뭘 노리나…박 대통령 탄핵 전야 같아”
  • 351만 원짜리 1400만 원에···나이키, '리셀 금지'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