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학력 등 허위기재 지방의원 기소

기사입력 2006-09-07 10:17 l 최종수정 2006-09-07 11: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5.31 지방선거에서 당선된 시·구 의원 3명이 경력이나 학력, 전과기록 등을 허위 공표한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검찰은

경력 등 관련 사항을 사실과 다르게 홍보한 혐의로 서울시 의원 오모씨, 이모씨와 성북구 의원 윤모씨를 각각 불구속 기소했습니다.
이들은 경력을 과장해서 홍보하거나, 동창회 등을 열어 사전선거운동을 하는 한편 전과기록이 없다고 속이는 등의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단독] "김봉현 인맥 과시하며 회장 행세…실제 전주·회장 아냐"
  • "상속세 과하다" vs "부의 재분배"…시민들 의견 엇갈려
  • 공수처 비토권이 뭐길래?…민주당 '곤혹'
  • 휠 고의 훼손한 타이어뱅크 매장 압수수색…"나도 당했다"
  • 트럼프가 극찬한 코로나19 치료제, 임상서 큰 효과 발휘
  • 수능 책상 칸막이 설치 논란…"74억 플라스틱 쓰레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