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서울시, 사회적 기업 200곳 23억 지원

기사입력 2012-09-03 14: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서울시가 사회적 기업 육성을 위한 지원 대상 기업 200곳을 선정해 총 23억 원을 지

원합니다.
선정된 기업은 비언어 가족인형극 '나무와 아이'를 개발한 '문화예술교육 더베프'와 친환경 병원복 기술을 개발하는 '대지를 위한 바느질' 등입니다.
이 기업들은 소재지 자치구와 지원약정을 맺은 뒤 지원 당시 제출한 사업계획에 따라 보조금을 받고 오는 12월까지 사업을 진행합니다.

[ 윤범기 / bkman96@mk.co.kr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서울 지하철 노사, 협상 타결...첫차부터 정상운행
  • "남욱에게 이재명 선거자금 등 42억 줘"…대장동 업자 문서 확보
  • "옥상에 사람 매달려 있어요" 119 신고…실제 시신이었다
  • 마스크 안 쓴 채 공원서 35분 조깅한 중국 남성…39명 감염시켜
  • 한밤 중 SUV 900대 타이어 바람 뺐다…범인은 환경운동가
  • 태영호 "4성 장군, 김정은 딸에 폴더인사…김일성 때도 안 그랬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