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서울시설공단 "일산화탄소 과다노출 사고원인"

기사입력 2006-09-08 19:12 l 최종수정 2006-09-08 19: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서울 지하철 1호선 종각역에서 발생한
초유의 가스 누출 사고와 관련, 시내 지하상가를 관리하는 서울시설공단은 "사고 원
인이 도시가스 누출은 아닌 것 같다"고 밝혔습니다.
지용범 공단 경영본부장은 "현재 다각도로 사고 원인을 조사중"이라면서 "도시가스 누출이나 냉방시설 가동에 의한 가스 누출은 아닌 듯하다"고 말했습니다.
공단은 사고 뒤 가스안전공사, 경찰, 소방서 등과 함께 사고 현장 인근에서 도시가스 누출 여부를 조사했으나 가스 누출은 없었던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습니다.
지 본부장은 "피해자들이 구토와 메스꺼움 등의

증상을 보인 것으로 미뤄 일산화탄소나 이산화탄소에 과다하게 노출된 것은 맞는 것 같다"며 "다만 이 가스의 출처는 아직까지 파악하지 못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가스가 나온 것은 일단 사실인 만큼 조속히 사고 원인을 파악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양천구 탁구장·리치웨이 관련 'n차 감염' 확산
  • 서울시 3차 추경안 2조2천억 규모 편성
  • 도쿄 유흥가서 코로나 재확산 '비상' 집단감염
  • 위안부 피해자 쉼터 소장, 자택서 숨진 채 발견
  • 동굴 구조 작업 중 실종된 경찰관 숨진 채 발견
  • '코코넛 폭탄'으로 목숨 잃은 임신한 코끼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