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강원 동해안 12개 시군 비상근무

기사입력 2006-09-17 16:37 l 최종수정 2006-09-17 16: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제13호 태풍 '산산'이 북상함에 따라 강원도는 동해안과 7월 수해가 발생했던 지역을 중심으로

비상근무에 들어갔습니다.
강원도는 동해안 12개 시·군 265명의 공무원들에게 비상근무 명령을 내리고 상습위험지역 156개소에 대한 점검과 예찰활동을 벌이고 있습니다.
이와 함께 동해안 3천500여척의 어선들은 출항을 통제하고 항구나 육지로 대피하도록 조치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서울·경기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로 격상…"타지역 이동 자제"
  • [뉴스추적] 광복절 연설에 '헌법 10조' 등장한 이유는?
  • 중부지역 오락가락 기습 폭우…잠수교 보행자 통행 제한
  • 전국 대부분 폭염특보…내일 장마 끝
  • 문 대통령 "일본과 언제든 마주 앉을 것…남북 협력이 최고의 안보"
  • 양평서 보양식 나눠먹다 마을 주민 집단 감염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