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검찰총장 대법원장 발언 유감..변협"즉각 사퇴해야

기사입력 2006-09-21 17:00 l 최종수정 2006-09-21 18: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검찰과 변호사에 대한 이용훈 대법원장의 직설적인 발언이 일파만파 파장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검찰총장은 공식 유감을 표명했지만, 변호사협회는 대법원장의 사퇴를 촉구했습니다.

취재 기자 연결합니다.
김지만 기자?

네, 대검찰청입니다.

앵커1> 검찰총장이 공식 유감을 표명했죠?

기자1>

네, 정상명 총장이 검찰의 역할을 비하하는 듯한 이용훈 대법원장의 발언에 대해
유감을 나타났습니다.

정 총장은 "최근 이용훈 대법원장의 발언은 헌법과 법률에 따라 국민의 인권을 보장하고 법질서 확립의 책임을 지고 있는 검찰을 그 기능과 역할을 존중하지 않는 뜻으로 국민에게 비쳐질 수 있다며 유감으로 생각한다"고 밝혔습니다.

정 총장은 이어 "이번 일을 계기로 차분히 우리를 되돌아보고 우리에게 맡겨진 본연의 임무를 흔들림없이 수행해 나갈 것이다"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검찰은 어제에 이어 오늘 오전 회의를 열고 대법원장 발언에 대한 대응 방안을 논의했습니다.

앵커2>
대한변협도 오늘 입장을 내놓았죠?

기자2>

네, 대한변호사협회는 더 나아가 대법원장의 자진 사퇴를 촉구했습니다.

변호사를 비하하는 식의 발언은 법조 전체 질서를 파괴한 것이라며 사법부 수장으로서의 자격과 능력이 의심스럽다는 것입니다.

특히 취임 이후 계속된 발언으로 사법 전체의 불신을 초래해 온 만큼 책임을 져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에 대해 대법원은 입장 표명을 자제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대검찰청에서 mbn뉴스 김지만 입니다.

화제 뉴스
  • 춘천서 소방관 2명 숨진 채 발견…일산화탄소 중독 추정
  • 신규확진 79명…물류센터발 감염 등으로 53일만에 최대
  • 한은, 11년만에 마이너스 성장률 전망…올해 -0.2% 성장
  • "부천 지역 등교 중지 불가피…물류센터 집단감염 심각"
  • 아침부터 날벼락…담장 뚫고 지붕 위로 차가?
  • 속옷만 입고 음식 배달…코로나19 자구책?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