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게임비리' 코윈솔루션 대표 영장

기사입력 2006-09-21 18:57 l 최종수정 2006-09-21 18: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행성 게임비리 의혹을 수사 중인 서울중앙지검 특별수사팀은 사행성 게임장을 운영한 혐의로 코윈솔루션 대표 최모씨에 대해 사전구속영장을 청구했습니다.
최씨는 서울 여의도에서 최근까지 바다이야기 게임기 55대를

갖춰놓고 사행성 게임장을 운영하고 회삿돈 3억3천만원을 횡령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검찰은 또 게임 심의 통과 청탁 대가로 공익요원을 통해 영등위 예심위원 김모씨에게 천100만원을 전달하려던 게임개발업체인 지투플러스 사장 노모씨와 김모 부사장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본회의 전날에도 여야 협상 실패…법사위 두고 평행선
  • 통합당 사무처 인선도 파격…조직총괄에 호남 흙수저
  • 인종차별 항의시위 열흘째…무차별적 약탈에 한인 '불똥'
  • '나눔의 집' 후원자들, 집단 후원금 반환 소송
  • '깜깜이 감염' 늘었다…"대규모 유행 우려"
  • 플로이드 추모식 열려…"사법제도 바꿔야"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