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미국 소방관 살해는 '계획범죄'

기사입력 2012-12-26 06:28

미국 뉴욕주 웹스터에서 발생한 소방관 총기 살해 사건은 범인이 사전에 범행 계획을 세웠던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CNN 방

송에 따르면 집에 불을 지른 뒤 출동한 소방관들에게 총을 쏴 2명을 숨지게 한 윌리엄 스팽글러는 범행을 예고하는 쪽지를 남긴 것으로 밝혔졌습니다.
쪽지에는 '내가 가장 좋아하는 살인을 하려면 준비를 해야 한다'는 문구가 담겨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그러나 경찰은 정확한 살인 동기를 밝혀내기 위한 조사는 여전히 진행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