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검찰, 이학수 삼성 부회장 소환 조사

기사입력 2006-09-28 21:47 l 최종수정 2006-09-28 21: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에버랜드 전환사채 편법증여 사건을 수사중인 검찰이 오늘(28일) 오후 이학수 삼성 부회장을 소환 조사했습니다.
이인규 서울지검 3차장

검사는 이학수 삼성 부회장을 오늘 오후 검찰로 불러 조사후 오후 9시께 귀가시켰다고 밝혔습니다.
검찰은 이날 이학수 부회장을 불러 이건희 삼성 회장의 장남 재용 씨 등 4자녀에게 에버랜드 전환사채가 넘어가는 과정에 삼성 비서실이 개입한 정황을 조사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윤석열 작심발언 파문…검찰 내부 "권력기생 검사 부끄럽다" 비판
  • 일본제철 "즉시항고 예정"…향후 자산 매각 절차는?
  • 코로나19 확진자 병원·격리자 별도 고사장서 수능 본다
  • 부동산·공수처 후속법 통과…통합당 앉은 채 표결 불참
  • 수도권에 13만 가구 추가 공급…'50층 재건축' 열리나?
  • 서울 곳곳 차량 통제 해제…잠수교는 사흘째 출입 통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