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이기우 "마약사용 청소년 최대 9만명"

기사입력 2006-09-29 09:47 l 최종수정 2006-09-29 11: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마약퇴치 운동본부가 국감자료로 제출한 청소년 마약류 사용실태 결과에서 우리나라 15~19세의 청소년 중 1만5천명에서 최대 9만2천명이 마약류를 사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열린우리당 이기우 의원이 마약퇴치운동본부로부터 제출받은 국감제로에 따르면 15~19세의 청소년 중 0.5%~3%가 마약류를 사용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또 본드 등 유해화학물질 사용 청소년은 1.6~3%인 4만9천~9만2천명, 대마초 사용 청소년은 0.7~3%인 2만1천~9만2천명 수준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시간대별로 재구성한 '연평도 공무원 피격 사건'
  • 트럭에서 부부 시신 발견…말기 암 아내와 남편
  • 대낮에 술 취해 6층서 벽돌 던진 20대…차량 파손·행인 부상
  • 정부, 재난지원금 사칭 문자 주의보…"링크 첨부돼 있으면 의심"
  • 안양 아파트 공사현장서 옹벽 무너져…1명 사망
  • 아파트 44층서 불…아기안고 경량 칸막이 부숴 대피한 30대 엄마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