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노재영 군포시장 벌금 500만원 구형

기사입력 2006-10-20 11:57 l 최종수정 2006-10-20 11: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수원지검 공안부는 지난 5.31 지방선거에서 선거홍보물을 통해 경쟁후보에 대한 허위사실을 유포한 혐의로 불구속기소된 노재영 군포시장에게 벌금 500만 원을 구형했습니다.
노 시장은 선거를 앞둔 지난 5월 10일과 21일 총 12만 가구에 "군포시 재정자립도가 56.4%로 부도 직전이며 행자부 평가에서도 전국 최하위권을 기록했다"는 내용의 선거홍보물을 우편으로 보내 상대 후보인 김윤주 전 군포시장을 비방한 혐의로 지난 7월 25일 기소됐습니다.
노 시장은 재판이 끝난 뒤 "고의로 상대후보를 비방하기

위해 허위사실을 유포했다는 검찰의 기소내용과 구형량을 인정할 수 없다"며 "홍보담당자가 홍보물 인쇄과
정에서 실수로 오기한 것을 선거에 이용한 상대 후보 측에 유감을 표하고 싶다"고 말했습니다.
노 시장에 대한 선고공판은 다음달 3일 오전 9시 40분 수원지법에서 열립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이러면 3단계 가야 한다"…다중이용시설 자제 강력 요청
  • 10월 북미회담설 '솔솔'…북 최선희 "미국과 마주앉을 필요 없어"
  • [단독] 검찰, '1천억 환매 중단' 옵티머스 대표 체포
  • 골프장 첫 감염…방역 당국 "통화 시 마스크 착용해야"
  • [뉴스추적] 3년 만의 안보라인 교체…박지원 발탁 이유는
  • 정세균 "3차 추경, 신속 집행"…통합당 "졸속 추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