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배상문, PGA 3R 공동 56위로 부진

기사입력 2013-05-26 17:35 l 최종수정 2013-05-26 17:36

지난 주 HP 바이런 넬슨 챔피언십에서 우승을 차지했던 배상문(27.캘러웨이)이 이번 주 대회에서는 부진을 면치 못하고 있습니다.

배상문은 26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포트워스의 콜로니얼 골프장(파70·7천204야드)에서 열린 대회 사흘째 3라운드에서 1언

더파 209타로 공동 56위에 그쳤습니다.

재미교포 존 허(23)가 4언더파 206타로 공동 32위에 올랐고 노승열(22·나이키골프)과 재미교포 리처드 리(26)는 나란히 3언더파 207타로 공동 40위를 기록했습니다.

선두는 미국의 맷 쿠차가 버디 3개와 보기 2개로 1타를 줄여 중간합계 11언더파 199타로 단독 선두를 지켰습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