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기상청 '산불위험지수' 제공

기사입력 2006-10-31 13:22 l 최종수정 2006-10-31 13: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상청이 전국적으로 건조한 날씨가 지속되는 가운데 가을철 단풍행락객이 증가함에 따라 11월부터 내년 5월까지 산불위험지수를 제공한다고 밝혔습니다.
기상청 홈페이지와 산업기상정보허브 생활기상정보란을 통해 매일 전국 76개 지점의 산불위험 지수가 발표되며, 주요 도시는 1주일간

의 산불위험지수가 제공됩니다.
산불위험지수는 산림청과 공동으로 지형지수, 임상지수, 기상지수를 종합해 위험높음, 위험경계, 위험 낮음의 3단계로 제공됩니다.
기상청은 산불의 90%가 사람들의 부주의로 발생한다며 산을 찾는 모든 사람들이 항상 주의해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유승민 "국힘 정강정책에 '기본소득'…이재명 비판하려면 개정해야"
  • [속보] 화성 제약회사 공장서 폭발로 화재…작업자 3명 고립
  • 정기예금 연 4%·적금 10%…다양한 종류 '눈길'
  • 이제 4살인데…대소변 못 가려서 학대 사망케 한 엄마, 징역 7년
  • '계곡살인' 이은해·조현수 무기징역 구형…눈물 흘리며 "억울하다"
  • '마약 투약 혐의' 배우 이상보, 경찰 조사 결과 투약 확인 안 돼 불송치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