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GM대우 등 외국계 기업 채용 줄이어

기사입력 2006-11-01 08:47 l 최종수정 2006-11-01 08: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능력에 따른 대우, 높은 임금과 다양한 복리후생제도 등의 이유로 구직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외국계 기업에서 잇따라 채용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GM대우는 오는 8일까지 300명의 사무직 신입·경력 사원을 뽑고 있고, 한국오라클은 내일까지 대졸 공채 사원을 모집합니다.
한국아스트라

제네카도 10일까지 전문의약 영업직에 근무할 대졸 신입사원의 원서접수를 받고, 사노피-아벤티스코리아 역시 15일까지 전문의약품 영업을 담당할 신입·경력사원을 모집합니다.
이밖에 한국미쓰비스전기오토메이션과 한국오츠카제약, 비알코리아 등도 5일까지 대졸 신입사원을 각각 채용합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속보] 대전 현대아울렛 화재 사망자 4명으로 늘어…2명 수색 중
  • "지금 뭐 봐?" SKT 광고서 장원영과 함께 나온 여성, 정체는?
  • '비속어 논란' 윤 대통령 "사실 다른 보도로 동맹 훼손" [가상기자 뉴스픽]
  • "자포리자 주민 93%, 편입 찬성"…러시아 내부는 징집 반대시위 격화
  • [영상] 거대 가슴 보형물 하고 수업한 캐나다 교사…학교 측 "복장 지적은 불법"
  • [영상] "김정은 딸 김주애, 북한 국가행사서 처음으로 포착"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