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시멘트공장 주변농지...중금속 범벅

기사입력 2006-11-01 15:57 l 최종수정 2006-11-01 15: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시멘트 공장 주변 농경지의 중금속 오염이 심각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국회 환노위 소속 한나라당 한선교 의원은 강원도 영월과 충북 단양 일대의 토양을 분석한 결과 시멘트 공장 주변 1km 이내

농경지에서 공장 옆보다 납은 40배, 수은은 4.3배, 비소는 6배가량 높게 검출됐다고 밝혔습니다.
한 의원 측은 제조 과정에서 사용된 폐타이어와 폐비닐 등을 소각할때 나오는 분진이 바람을 타고 날아가 농경지에 가라앉아 이처럼 중금속 오염도가 높은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대통령님, 말문 막히시면 원론 답변"…'조작 사진' 논란 확산
  • 여론조사 뭐가 맞아?…文 지지율, 하루 만에 43.6→37%
  • 임종석 "일본처럼 문 닫는 가게 월 300만원 지원"…대선행보 시동?
  • 유시민, 1년 만의 사과 '왜?'…한동훈 "정보 제공자 밝혀라"
  • 트럼프, 퇴임 후 탄핵되도 지원금 매년 13억 원 이상 수령
  • [영상 포함]중학생, 경전철서 노인 폭행…경찰 수사 착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