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게임비리' 안다미로 김용환 대표 영장

기사입력 2006-11-29 10:02 l 최종수정 2006-11-29 10: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행성 게임비리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은 게임업체 안다미로의 대표 김용환 씨에 대해 뇌물공여 등의 혐의로 사전구속영장을 청구할 방침입니다.
김씨는 상품권 업체 지정 과정에서 관련 공무원들에게 뇌물을 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밖에 수억원의 회삿돈을

횡령해 비자금으로 사용한 혐의와 상품권을 발행해 사행성 게임장에 공급하는 등 사행행위규제특별법 위반 혐의도 함께 적용됐습니다.
검찰은 또 게임장 운영업자 2명으로부터 2억원 상당의 금품을 받은 혐의로 서초서 형사과장 김모 경정에 대해서도 사전구속영장을 청구할 방침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감사원 "노태우·김영삼도 답변" 반격…민주, 직권남용 고발키로
  • 조원진 "이준석, 2~3월 신당 창당 가시화…여권 분할 필연적"
  • 아내 외도 현장 덮쳐 폭행한 남편, 벌금형·양육권 상실 위기
  • 헤어진 연인에 138회 연락…"딸 간수 잘해라" 모친 스토킹도
  • 푸틴의 '전쟁 동원령'에 반발…투신한 20대 러시아 래퍼
  • 장성규, 억대 외제차 선물 공개…"연예인병 재발, 열일할게요"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