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전국에 많은 눈....경기·충청 대설경보

기사입력 2006-12-17 09:32 l 최종수정 2006-12-17 09: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앵커)
밤새 전국적으로 큰 눈이 내렸습니다.
경기와 충청지역에는 대설경보가, 서울과 인천에는 대설 주의보가 내려진 상황입니다.
보도국 연결해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함영구 기자.

(네, 보도국입니다.)

질문1)
전국에 밤새 많은 눈이 내렸는데요, 지금까지 얼마나 내렸습니까?

기자)

지금까지 서울에는 12cm, 수원에는 21cm의 눈이 내렸습니다. 대전과 전주에도 10cm 내외의 눈이 내린 상황입니다.

지금 현재, 수원과 인천 등 경기도 지역과 춘천과 원주등 강원도 지역에는 약한 눈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또한 중부 내륙지방을 중심으로 대전과 서산, 천과 부여 등도 눈이 계속 내리고 있는 상황입니다.


질문2)
눈내리는 곳이 확대되면서, 대설특보도 확대 발효된 상황이라면서요?

기자)
네, 그렇습니다.

지금 현재, 대설 경보는 경기도와 충청도 지역에 집중돼 있습니다.

경기도 안산과 수원, 안양과 오산, 군포와 의왕, 화성에 대설경보가 발효중입니다.
잠시전 8시 30분부터는 충청남도 논산과 금산, 부여에 대설경보가 확대 발효됐습니다.
대설주의보는 서울과 인천, 서해5도와 대부분 경기도 지역에 내려졌습니다.
강원도와 대전, 충청도와 전라도, 제주도와 울릉도 독도에도 대설주의보가 내려진 상황입니다.

오늘 서울과 경기 지역을 중심으로 많은 눈을 내렸던 눈구름은 현재, 내륙지방으로 이동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이에따라 충청도와 강원도 지역을 중심으로 대설특보과 확대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한편 전국 고속도로는 밤새 내린 눈의 영향으로 제 속도를 내지 못하고 있는 가운데, 빙판길 운전에 각별한 주의가 요구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보도국에서 mbn뉴스 함영구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태풍 '장미' 가시로 할퀴지 않고 소멸…부산 온종일 긴장
  • 물에 잠긴 양주역…강한 비로 피해 속출
  • 알루코, 전기차 배터리 부품 5천 억 수주 대박
  • 통합당 '권언유착 의혹' 한상혁 고발…민주당, 현안질의 거부
  • 정무 최재성, 민정 김종호…노영민 비서실장 당분간 유임
  • 민주 '강원'·통합 '호남' 수해 현장으로…4차 추경 카드 '고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