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정치인·기업인 성탄특사 어렵다"

기사입력 2006-12-18 17:17 l 최종수정 2006-12-18 17: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정치인과 경제인에 대한 특별사면이 이번 성탄절에는 이뤄지지 않을 것으로 보입니다.
김성호 법무장관은 기자들과의 오찬 간담회에서 정치인과 경제인에 대한 특별사면

건의가 들어오고 있지만 성탄특사는 어렵고 내년 2~3월에나 가능하다고 말했습니다.
김 장관은 또 2006년도 결산 보고서 제출 때까지 과거 분식회계를 바로잡는 기업에 대해 형사처벌을 면해주는 내용의 '경제활성화를 위한 법·제도 정비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수학여행 갔다가 사라진 아들…"20년째지만 희망 끈 놓지 않아"
  • "올림픽 기간에 숨어 있어라"…日 거리서 쫓겨난 노숙자들
  • 인공수정으로 낳은 아들, 친아들 아니었다…무슨 일?
  • 군산 앞바다서 예인선 화재 발생…승선원 전원 구조
  • 악어와 싸워 살아남은 美 여성…"제발 나를 버리지 말아줘"
  • 변비 치료 위해 항문에 장어 밀어넣은 中남성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