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전 직장 기술 빼돌려 25억 매출 올린 일당 기소

기사입력 2013-12-05 05: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전에 다니던 직장의 핵심 기술을 빼돌린 직원들이 검찰에

적발됐습니다.
서울중앙지검 첨단수사1부는 3차원 광학 스캐너 제조사를 퇴사하면서 핵심기술을 가지고 나온 혐의로 박 모 씨와 심 모 씨를 구속 기소했습니다.
검찰 조사 결과 김 씨와 심 씨는 기술을 빼돌려 개인 사업체를 창업해 단기간에 25억 상당의 매출을 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 선한빛 / sunhanbit7@gmail.com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북, 완충구역에 방사포 포격 "대응경고 목적"…9.19 군사합의 또 위반
  • 기업 절반 내년 투자 계획 없거나 못 세워…인사도 '안정'에 방점
  • 폐교 위기 넘긴 시골 초등학교의 기적…전국에서 전학 오는 비결은?
  • "하늘에서 내린 선물상자"…공군, '크리스마스 공수작전' 돌입
  • [영상] 카트 끌고 지하철 타려던 노인…"승강장 틈에 바퀴 꼈는데 구경만"
  • [카타르] 호날두, 단체 사진 찍으며 또 까치발…"키도 크면서 왜?"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