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세월호 실시간]故 최혜정 교사, "걱정하지마 너희부터 가"…'첫 발인'

기사입력 2014-04-19 11:37 l 최종수정 2014-04-19 13: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故 최혜정 교사 '첫 발인'/사진=MBN뉴스캡쳐
↑ 故 최혜정 교사 '첫 발인'/사진=MBN뉴스캡쳐


'세월호 실시간' '통영함' '여객선 침몰'

이른 아침부터 숨진 단원고 학생들을 추모하는 조문객은 끊이지 않고있습니다. 조문객 일부는 집에 돌아가지 않고 빈소에서 밤을 지새우며 슬픔을 나눴습니다.

이 가운데 제자들을 구하려다 숨진 교사 최혜정(25) 씨의 발인이 19일 오전 9시 경기도 안산 제일장례식장에서 진행됐습니다.

꽃다운 나이에 세상을 달리한 최 교사의 가는 길을 유족들과 동료 교사, 제자들은 비통한 마음으로 함께 했습니다.

최 교사는 급박한 사고 상황 속에서도 SNS메시지를 통해 학생들에게 "걱정하지마, 너희부터 나가고 선생님 나갈게"라고 말하며 학생들을 구출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제 막 2년차 교사였

던 최 씨는 1학년 때부터 줄곧 같은 학생들의 담임을 맡아 온 것으로 알려져 제자들에 대한 선생님의 마음이 애틋했다고 전해 안타까움을 더 했습니다.

고인은 수원 연화장에서 화장돼 경기도 화성시 효원납골공원에 안장될 예정입니다.

같은 장례식장에 안치된 교사 남윤철 씨와 김초원 씨, 학생 안준혁 군도 내일 20일 발인을 치를 예정입니다.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경영 악화라며 전기료 올린 한전, 억대 연봉자는 3천 명?
  • 장제원, 경찰 폭행한 아들 문제에 "어떤 처벌도 달게 받아야"
  • 코로나 신규확진 2천771명…역대 두번째 최다 규모
  • "기적의 집"…용암 뒤덮인 스페인 라팔마섬서 살아남은 주택 한 채
  • [영상] 6세 아동, 교사 무서워 '뒷걸음질'…CCTV 확인해 보니
  • '오징어게임' 번호 노출 피해자 "보상금 100만 원 주겠다고 연락 왔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