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시범운영 끝낸 우버택시, 유료로 전환…기본요금 '2500원'

기사입력 2014-12-01 21:5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시범운영 끝낸 우버택시, 유료로 전환…기본요금 '2500원'
'우버택시' /사진 =우버택시 로고
↑ '우버택시' /사진 =우버택시 로고
'우버택시'

시범운영을 끝낸 '우버택시'가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습니다.

우버코리아는 지난 8월부터 시범운영해 온 라이드셰어링 서비스 '우버엑스'(uberX)를 상용화하고 유료로 전환한다고 1일 밝혔습니다.

'우버엑스'는 개인이 가진 차량으로 승객을 태우고 돈을 받는 서비스입니다.

사용법은 우버에서 출시한 애플리케이션을 접속해서 현재 위치와 목적지를 입력하면 됩니다.

우버엑스의 기본요금은 2500원, ㎞당 610원, 분당 100원의 비용이 발생합니다.

우버엑스 운전자에게는 우버 플랫폼이 무상으로 제공되며 수수료는 없습니다.

우버코리아는 리무진 등 프리미엄 차량을 제공하는 '우버블랙'(UberBLACK)과 일반 콜택시인 '우버택시'(UberTAXI)를 서비스 중입니다.



서울시와 택시업계는 우버엑스 서비스가 불법이라고 반발하고 있습니다. 지난 달에도 4개의 택시조합이 서울 광장에서 우버택시의 퇴출을 요구하는등 마찰을 빚어왔습니다.

이에 대해 우버 관계자는 "서울시와 택시업계 등과 대화할 준비가 언제든지 돼 있다"며 "원만하게 (문제가) 해결됐으면 한다"고 전했습니다.



'우버택시' '우버택시' '우버택시'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서해 피격' 서훈 영장실질심사 시작…취재진에 묵묵부답
  • [단독] 성착취 육군 장교, 'n번방' 영상 갖고 있었다…"멤버 추정"
  • 조국, 총선 나오나?…우상호 "4년전엔 권했는데 지금은 불가능"
  • 인도에서 생방송 중이던 한국 女스트리머, '성추행 당하고 납치 당할 뻔'
  • 전장연, 오늘 '기습시위' 돌입…4호선은 아수라장
  • "김장 쓰레기 싱크대에 버려 저층세대로 역류"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