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美 연구원 주장 "북한 사실상 핵보유국…제한적 전쟁 준비 해야"

기사입력 2015-02-26 15:59

사진=MBN
↑ 사진=MBN


美 연구원 주장 "북한 사실상 핵보유국…제한적 전쟁 준비 해야"

북한의 핵 공격 위협이 점차 가시화되고 있는 가운데, 미국 신안보센터 객원연구원의 주장이 눈길을 끕니다.

2009년부터 5년간 미국 국방장관실 자문역을 지낸 밴 잭슨 신안보센터 객원연구원은 26일(현지시간) 하원 외교위 동아태소위 청문회에 앞서 25일 제출한 서면증언에서 "북한이 즉각 반격을 가할 수 있는 능력에 근접했으며, 북한의 핵 위협에 대비해 '제한적 전쟁'을 준비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잭슨 연구원은 "북한의 핵보유국화를 막겠다는 목표는 명확하고 가시적으로 실패했다"며 "북한은 사실상의 핵보유국으로서 핵무기 재고가 어느 정도인지 알 수 없는 상태이며 (선제적 핵공격에 대응하는) 보복적 핵타격 능력을 확보하는 쪽으로 진행하고 있다"고 평가했습니다.

이어 "북한의 핵보유국화를 막지 못하면서 한반도에서 또 다른 전쟁을 막는다는 목표도 실패할 위험이 커졌다"며 "만일 한국이 2010년 천안함·연평도 사건 때와는 달리 지속적인 위협행위를 용납할 수 없는 것으로 간주한다면 미국은 한반도에서 전쟁을 막을

능력을 잃을 것"이라고 우려했습니다.

잭슨 연구원은 특히 "이동식 대륙간탄도미사일인 KN-08은 장소를 옮겨가며 발사할 수 있어 미국 정보자산들이 물리적으로 이를 찾아내 선제타격하기 힘들다"며 "이것은 미국의 기지들과 미국 영토를 잠재적으로 취약하게 만든다"고 전했습니다.


'북한 사실상 핵보유국' '북한 사실상 핵보유국' '북한 사실상 핵보유국'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