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메르스 환자 15명으로 늘어, B병원에서만 12명 감염…도대체 왜?

기사입력 2015-05-31 08:07

메르스 환자 15명으로 늘어, B병원에서만 12명 감염…도대체 왜?
메르스 환자 15명으로 늘어/사진=MBN
↑ 메르스 환자 15명으로 늘어/사진=MBN

중동호흡기증후군 '메르스' 감염자가 2명 추가로 발생해 환자 수가 모두 15명으로 늘어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보건복지부는 31일 국내 첫 감염자 A(68)씨와 접촉한 N(35)씨, O(35)씨 등 2명에 대해 유전자검사를 실시한 결과 모두 양성으로 확인됐다고 밝혔습니다.

두 환자 모두 2차 감염자입니다.

아직 3차 감염자는 발생하지 않았습니다.

이들은 ⓑ병원에서 A씨를 통해 메르스 바이러스에 감염된 사람입니다.

이로써 ⓑ병원에서 A씨와 밀접 접촉한 뒤 메르스 확진 판정을 받은 사람은 모두 12명으로 늘었습니다.

N씨는 A씨와 같은 병동에 입원해 있던 환자이며 O씨 역시 A씨와 같은 병동에 입원했던 자신의 어머니를 매일 문병했던 사람입니다.

O씨의 어머니는 현재 자택에서 격리된 상태입니다.

복지부

는 N씨와 O씨 모두 15~17일 A씨와 접촉해 메르스에 감염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이들은 당초 보건당국의 자가 격리 대상에서는 제외됐던 사람들입니다.

보건당국이 ⓑ병원 환자와 보호자, 의료진 등에 대해 다시 실시하고 있는 역학조사를 통해 감염 사실이 밝혀졌습니다.

발열 등 증상 발현 시점은 각각 N씨는 25일, O씨는 21일입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