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학력위조' 조계종 총무원장 피소

기사입력 2007-09-14 09:17 l 최종수정 2007-09-14 12: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학력을 위조해 대학에 편입한 의혹을 받고 있는 조계종 총무원장 지관 스님이 총무원장으로서의 자격이 없다는 소송을 당했습니다.
서울중앙지법에 따르면 제주도 관음사 중원 스님은 학력을 위조한 것에 대해 수행자로서의 인격을 의심하지 않을 수 없다며 지관 스님에 대한 지위부존재 확인 청구 소송을 제기했습니다.
중원 스님은 이어 지관 스님이 지난 1989년 동국대 총장 시절 부정입학에 연루돼 징역형의 최종 확정 판결을 받아 총무원장으로의 피선거권이 없다고 주장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전 정부 탓" "무능한 군"…미사일 낙탄 사고에도 '네탓' 공방
  • 軍 급식에 나온 랍스터와 초밥…"'짬밥'이 달라졌어요!"
  • "민중은 개돼지" 망언 논란 나향욱, 교육위 국감서 업무보고
  • [속보] 법원 '비상상황 구체화' 당헌 효력정지 신청 각하
  • 8년 전 박수홍 '노예계약' 예견한 변호사…"형을 소송하라고요?"
  • "새 MC가 전국노래자랑 첫 녹화해 기대했는데"…대구 달서구 주민들 불만, 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