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궁금한 이야기 y' 최솔 군, 마지막 행방 찾았다! 지금은 어디에?

기사입력 2015-12-18 21:28 l 최종수정 2015-12-21 16:01

'궁금한 이야기 y' 최솔 군, 마지막 행방 찾았다! 지금은 어디에?

궁금한 이야기 y/사진=SBS
↑ 궁금한 이야기 y/사진=SBS


SBS '궁금한 이야기 y'에서 7년 전 실종됐던 최솔 군의 행방을 쫓습니다.

18일 방송되는 '궁금한 이야기 y'에서는 지난 4일 방송에 이어 7년 전 경북 상주에서 당시 18살이었던 최솔 군이 실종된 사건을 다루는 '실종된 최솔 군의 행방추적, 그는 지금 어디에 있는가' 편을 방송합니다.

지난 방송에서는 최솔 군이 실종될 당시에 대한 내용과 함께, 두 동생에 들은 충격적인 증언이 공개됐습니다.

최솔 군과 두 동생은 어려운 가정형편 때문에 동생들과 함께 이웃집 부부에게 맡겨진 상태였는데, 최솔 군이 18살이던 당시 친구의 생일파티에 간다고 하고선 집을 나갔고 그 날 이후 연락이 끊겼습니다.

당시 이웃집 여자가 실종 상황을 전한 가운데, 최솔 군의 두 동생은 이웃집 여자에 대해 다소 충격적인 증언을 했습니다.

막내 최이연 양(18)은 이웃집 여자에게 형제들이 오랜 시간 학대를 당했고 오빠가 사라진 그 날도 어김없이 이웃집 여자에게 심한 폭행을 당했다고 말한 것입니다. 최솔 군이 친구 생일파티에 간 이후 사라진 것이 아니라, 학대를 당한 후 심하게 다쳐 병원에 이웃집 여자가 데려간 이후 사라졌다는 동생들의 주장은 이웃집 여자의 말과 달라 실종 사건에 대한 궁금증을 더욱 높였습니다.

그런 가운데, 이번 방송에서는 이전 방송에서 공개되지 않은 최솔 군의 행방을 다룹니다.

지난 방송 이후 받았던 수많은 제보전화 등을 기반으로 제작진은 가족들과 함께 최솔 군의 마지막 행방에 대해 추적을 했고, 그러던 중 최솔 군이 실종신고 접수 후 3일이 지나 자신의 주민등록증을

찾아갔다는 사실을 알게 됐습니다.

주민 센터 담당자는 대리인 서명이 따로 없어서 본인이 찾아간 것이 분명하다고 말해, 그의 행방의 단서가 될 수 있을지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

최솔 군의 행방에 대해 다루는 '궁금한 이야기 y'는 이날 오후 8시 55분부터 방송되고 있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