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내일 연휴 마지막날 맑고 포근...외출하기 좋아요

기사입력 2016-02-09 16: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설 연휴 마지막날인 10일은 낮기온이 최고 13도까지 올라 포근한 날씨가 예상된다.
기상청은 9일 “수요일은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맑겠다”며 “기온도 평년 기온을 웃돌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기상청은 이날 전국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8도에서 영상 3도, 낮 최고기온은 영상 7도에서 13도를 보일 것으로 예보했다. 서울은 아침 최저기온 영하 2도 낮 최고기온이 8도로 예보됐다.
새벽부터

아침 사이에는 일부 내륙 지역에 안개가 끼는 곳이 있을 것으로 예상돼 이른 시간에 이동하는 차량은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중부 먼 바다에서 1.5~3.0m로 높게 일다가 점차 낮아질 것으로 예상되며 그 밖의 해상에서는 0.5~2.5m로 일겠다.
[박대의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북, 또 도발…동·서해로 완충구역서 130여발 포병사격
  • 정기석 "실내마스크 해제, 확진자·사망자 늘어 신중해야"
  • '비겁' 6번 언급한 임종석 “尹, 모든 책임 아랫사람에게 덮어씌워"
  • [카타르] 日관방 부장관도 한일전 바란다…"8강서 보고 싶다"
  • [영상] 카트 끌고 지하철 타려던 노인…"승강장 틈에 바퀴 꼈는데 구경만"
  • [카타르] 호날두, 단체 사진 찍으며 또 까치발…"키도 크면서 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