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왜 취업 안 해'…말다툼하다 아들 살해

기사입력 2016-06-04 20:02 l 최종수정 2016-06-04 20: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부산의 한 주택에서 친아들을 흉기로 찔러 숨지게 하는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취업문제로 나무라던 중, 아들이 말대꾸한다며 흉기로 찌른 겁니다.
심우영 기자의 보도입니다.


【 기자 】
지난 2일 오전 6시쯤.

부산 해운대구의 한 주택에서 29살 김 모 씨가 흉기에 찔린 채, 발견됐습니다.

범인은 놀랍게도 김 씨의 친아버지인 53살 김 모 씨.

김 씨는 집에서 술을 마시던 중, 집에 있던 아들에게 '왜 취업하지 않느냐'며 꾸짖었고.

'이제 자신은 어린애가 아니다'는 아들의 말대꾸에 화가 나 집에 있던 흉기로 찌른 겁니다.


배 부위를 크게 다친 김 씨는, 인근 병원으로 옮겨 수술을 받았지만, 다음날 숨지고 말았습니다.

부산 해운대경찰서는 상해치사 혐의로 김 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하고,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MBN뉴스 심우영입니다. [ simwy2@mbn.co.kr ]
영상취재 : 백재민 기자
영상편집 : 원동주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강원 헬기 추락…50대 여성 동승자 탑승 이유 파악 중
  • '술자리 의혹 제기' 더탐사, 한동훈 장관 아파트 '무단 침입'
  • 대만 지방선거 집권 민진당 참패…차이잉원 총통 여당 대표직 사퇴
  • 또 '빙상 성폭력'…쇼트트랙 코치 10대 제자에게 성범죄
  • 출근길에 6,800만 원 수표 주워 신고한 광주 자영업자 "빨리 찾아갔으면…"
  • ‘월드컵 미녀’로 뜨는 일본 여성 드러머…한국인 팔로워 급증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