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죽음 부르는 무면허 음주운전…추격전 끝 검거

기사입력 2016-08-13 20:02 l 최종수정 2016-08-13 20:1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음주단속을 피해 달아나던 술취한 무면허 운전자들이 경찰의 추격 끝에 잇따라 붙잡혔습니다.
이들은 경찰의 추격을 따돌리려고, 중앙선을 넘나들고, 역주행을 하는 등 그야말로 죽음의 질주를 펼쳤습니다.
심우영 기자의 보도입니다.


【 기자 】
신호대기 중인 승용차로 경찰이 다가가자, 빨간불인데도 운전자는 그대로 달아납니다.

다른 차들을 위협하며 이리저리 이른바 '칼치기' 운전도 모자라, 무서운 속도로 중앙선마저 넘나듭니다.

광란의 질주는 신호대기 중인 화물차에 막히면서 끝이 납니다.

28살 김 모 씨는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에서 군포시까지 무려 3km를 도주했는데, 무면허에 만취 상태였습니다.

▶ 인터뷰(☎) : 최영신 / 경기 군포경찰서 경비교통과장
- "음주의심 차량을 발견하고 검문을 하려고 했는데요. 검문에 불응하고 도주해서…. 음주측정을 해 본 결과 0.147% 만취상태 운전이었습니다."

사람이 오가는 좁은 도로를 검은색 승용차가 빠른 속도로 내달립니다.

아찔한 역주행에 앞을 가로막는 경찰차를 들이박기도 합니다.

무려 10km 나 광란의 도주극을 벌인 사람은 무면허 상태인 36살 박 모 씨.

▶ 인터뷰(☎) : 경찰 관계자
- "음주단속을 하는 것을 보고 우회를 하더라고요. 저희가 오는 것을 보고 도주를 한 거거든요. (예전에도 음주운전으로 면허) 취소가 된 거죠."

체포당시 운전자 박 씨의 혈중알콜농도는 0.044% 로 단속 범위 직전 수준이었습니다.

경찰은 운전자 박 씨에 대해 난폭운전 혐의를 적용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MBN뉴스 심우영입니다. [ simwy2@mbn.co.kr ]

영상취재 : 백재민 기자
영상편집 : 양성훈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윤 대통령, 비속어 논란에 정면돌파…"사실과 다른 보도로 동맹 훼손"
  • [속보] 대전 대형 아웃렛 화재 사망자 2명으로 늘어
  • 젤렌스키 "푸틴, 전쟁 지속하겠다는 신호 보내…외교적 협상 불가능"
  • [영상] 거대 가슴 보형물 하고 수업한 캐나다 교사…학교 측 "복장 지적은 불법"
  • [영상] "김정은 딸 김주애, 북한 국가행사서 처음으로 포착"
  • 영화배우 곽도원, 음주운전으로 입건…'면허 취소 수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