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사랑이었나 사기였나…왜?

기사입력 2016-08-31 11:32 l 최종수정 2016-08-31 11:36

결혼을 전제로 만나던 연인은 행복으로 끝날 것 같았던 사랑이 비극으로 바뀌었습니다.
20대 남성이 스포츠 도박에 빠져 빚더미에 오르자 여자친구에게 87회에 걸쳐 약 7천 2백만 원에 달하는 돈을 가져갔습니다.
이 여성은 보증 선 이유로 빚 독촉에 시달리다 지난 3월 스스로 목숨을 끊었습니다.
이런 내용을 알아차린 여성의 아버지가 경찰에 사연을 알리면서 수사가 시작됐고 사기혐의로 남성을 구속했습니다.

*해당 내용은 관련 동영상 참고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