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국정교과서 의견수렴 시작…사실상 '오류신고' 접수

기사입력 2016-11-28 13:10

국정교과서 의견수렴 시작…사실상 '오류신고' 접수

국정교과서 / 사진=MBN (위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합니다)
↑ 국정교과서 / 사진=MBN (위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합니다)

교육부는 28일 국정 역사교과서 현장검토본을 인터넷에 공개하고 의견 수렴 절차를 시작했습니다.

의견 수렴은 전용 웹사이트에 이북(e-Book) 형태로 공개된 현장검토본을 보고 의견을 남기면 이를 교과서 집필진과 편찬심의위원이 검토해 반영하는 식으로 이뤄집니다.

현장검토본은 자유롭게 볼 수 있습니다.

그러나 의견을 남기려면 공인인증서나 아이핀, 휴대전화를 통해 본인임을 인증해야 합니다.

이후 정해진 양식에 따라 현장검토본의 오류 내용과 근거, 오류 수정 의견을 적는 방식입니다.

이 때문에 사실상 '의견 수렴'이 아닌 '오류 신고 접수'란 지적이 나옵니다.

또 제시한 내용은 게시판 등에 공개돼 자유토론을 하는 방식이 아니라 교육부 관계자들만 볼 수 있도록 해 의견 수렴 방식 역시 '깜깜이'라는 비판도 나옵니다.

교육부는 12월23일까지 약 한 달간 이런 방식으로 온라인 의견을 수렴하고 12월 중 '대한민국 수립' 표현 등에 대한 학술 토론회도 열 계획입니다.

제시된 의견은 교과서 집필 기관인 국사편찬위원회에 전달돼 최종본 반영 여부를 검토합니다.

여러 의견을 반영한 국정 역사교과서 최종본은 내년 1월 중 공개됩니다.

한편 교육

부는 의견 수렴 기간 역사교과서 최종본을 현장에 적용하는 방안에 대해서도 여론의 추이를 살펴 최종 방안을 결정할 계획입니다.

현장 적용 방안으로는 국정교과서의 일괄적인 적용 대신 적용 시기를 미뤄 일부 시범학교에만 적용하는 방안, 검정교과서와 혼용하는 방안 등이 거론됩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