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소녀상 철거한 부산 동구청, 비난 여론에 반환 결정

기사입력 2016-12-30 10:02

소녀상 철거한 부산 동구청, 비난 여론에 반환 결정

부산 소녀상 철거 동구청 / 사진=MBN
↑ 부산 소녀상 철거 동구청 / 사진=MBN

부산 동구청은 일본영사관 앞에서 강제 철거하고 압수한 소녀상을 시민단체에 돌려주기로 30일 결정했습니다.

소녀상을 압수한 지 이틀 만입니다.

소녀상 철거 이후 비판 전화가 쇄도하고 홈페이지가 다운돼 업무가 마비되는 등 비난 여론이 비등하자 동구청은 자체 회의를 거쳐 소녀상 반환을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소녀상 건립추진위는 이날 오전 10시 동구청에서 소녀상을 반환받을 예정입니다.

박삼석 동구청장은 같은 시각 소녀상 반환에 대한 입장을 표명합니다.

28일 부산 동구 일본영사관 앞 인도에 소녀상을 설치했다가 구청과 경찰에 의해 철거당한 '미래세대가 세우는 평화의 소녀상 추진위원회'는 29일 동구청을 항의 방문해 소녀상 반환을 촉구했습니다.

이 자리에서 추진위는 과태료를 내면 더는 구청이 소녀상을 압류할 법적 근거가 없다고 따져 물었고, 구청은 아무런 답변을 내놓지 못했습

니다.

소녀상 반환이 전격 결정되면서 소녀상 건립 해법의 청신호가 켜질 것으로 보입니다.

이날 오후 2시 동구청과 추진위는 부산시위원 중재로 시의회에서 만나 소녀상 건립 장소 등의 문제를 협의할 예정입니다.

애초 추진위는 협의 선결 조건으로 소녀상 반환을 내건 상태였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