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이낙연 국무총리 "농업은 블루오션…보물창고와도 같아"

기사입력 2017-08-25 16:18 l 최종수정 2017-09-01 16: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낙연 국무총리는 "농업은 일자리의 블루오션이다"라며 "제1의 국정과제를 일자리 창출에 둔 문재인 정부에 농촌은 보물창고와도 같다"고 25일 밝혔다.
이 총리는 이날 2017 A Farm Show 농림식품산업 일자리 박람회 개회식 축사를 통해 이같이 말했다.
이 총리는 "빌 게이츠가 농업혁명에 나서고 싶다고 말한 것은 농업의 역할이 더 커져야 한다는 통찰이었고, 세계적 투자왕 짐 로저스가 청년들에게 농업에 진출하라고 조언한 것은 농업의 발전 가능성이 크다는 직관이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국내에서도 농업의 잠재력에 일찍 눈을 뜬 청년들이 적잖다"며 "청년의 감각으로 보면 지루하고 진부하게 느껴질 것도 같은 농업이 4차 산업혁명시대에 새롭게 주목받는 것은 역설적이지만 필연이라고 믿는다"고 했다.
이 총리는 베이비부머들에 대한 언급도 했다. 그는 "베이비부머들도 농업·농촌을 다시 보고 있다"며 "도시에서 쌓은 디자이너 경력으로 과수원 브랜드를 만들어주는 분, 마케팅 경력을 살려 농산물 판로를 개척한 분도 있다"고 전하며 농업에서도 창의적인 일자리 생성이 가능하다고 강

조했다.
이 총리는 "정부는 지자체와 함께 농촌에서의 청년 창업과 귀농인들의 정착을 체계적으로 돕겠다"며 "IOT(사물인터넷), 센서, 자율주행기능 등이 동반된 스마트 팜을 확산하는 등 농업의 과학화가 더욱 촉진되도록 지원하고 격려하겠다"고 다짐했다.
[디지털뉴스국 엄하은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폐연료봉 운송 사고 땐 피폭돼도 사실상 무보험?
  • 이틀 만에 또 미사일…북 외무성 "항모 끌어들여 위협"
  • “尹정부 장·차관 평균 재산 32.6억…국민 8배”
  • [단독] '입금만 700여명'…비상장주식 사기 일당 무더기 검거
  • 비·조정석, 유명 골퍼와 불륜설에 강경 대응…"명백한 허위"
  • "새 MC가 전국노래자랑 첫 녹화해 기대했는데"…대구 달서구 주민들 불만, 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