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19일, 전국 곳곳 건조특보 "화재 유의해야"

기사입력 2018-02-18 13: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얼었던 땅이 녹고 따뜻한 봄비가 내리기 시작한다는 절기상 우수(雨水)인 19일은 전국에 구름이 많은 가운데 평년보다 포근한 날씨가 이어질 전망이다. 하지만 전날(18일) 서울 등 전국 곳곳에 내려진 건조특보가 이어질 가능성이 높아 화재사고 예방에 주의해야 한다고 기상청은 당보했다.
기상청은 "월요일인 19일 중국 북부지방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면서 전국에 구름이 많고 낮에는 기온이 올라 평년기온을 웃돌겠다"고 18일 예보했다. 이날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2도, 강릉 0도, 춘천 -6도, 대전 -3도, 대구 -1도, 부산 3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7도, 춘천 7도, 대전 8도, 대구 11도, 부산 11도, 광주 11도 등으로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평년 수준(최저 -7∼3도, 최고 5∼11도)을 회복하겠다. 다만 제주도는 제주 남쪽 해상을 지나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아 가끔 비나 눈이 내리다 밤에 그치겠다.
포근한 날씨 속에서 대기는 매우 건조한 상태가 이어지겠다. 기상청은 18일 오전 10시를 기해 서울, 경기 과천·동두천·성남·구리·광주, 전남 순천, 경북 구미·영천·청도·성주·김천·상주·영덕 등에 건조경보를 발효하고 충남 천안·공주·아산·논산·금산·

부여·청양·예산·계룡, 충북 보은·옥천, 전남 담양·곡성·화순·고흥·보성·장흥·강진·완도, 전북 남원, 대전, 광주광역시, 세종에는 건조주의보를 내렸다. 기상청 관계자는 "대기 속의 습도가 몹시 낮은 상태이니 산불 등 화재사고 예방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양연호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단독] 서울 한복판 몽골인 집단폭행…피해자 의식불명
  • 대법, '정치자금법 위반' 은수미 파기환송…시장직 유지
  • 추미애 "만시지탄…공정한 수사 국민 바람에 부합"
  • 학교 여자 화장실에 몰카 설치한 현직 고교 교사, 경찰 입건
  • [단독] 마스크 나무라자 난동 피운 승객…버스 정차 소동까지
  • 1세대 인터넷 방송 BJ 진워렌버핏 사망…극단적 선택 추정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