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전국 2만개 교육기관, 오늘부터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기사입력 2018-05-14 10: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제공 = 연합뉴스]
↑ [사진 제공 = 연합뉴스]

교육부는 시·도 교육청과 유치원부터 초·중·고·대학까지 2만여 개 교육기관이 참여하는 '2018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18일까지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안전한국훈련은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해마다 실시하는 전국 규모의 재난대응 훈련이다.
첫날인 14일에는 국제교육원 충주센터에서 폭발사고로 화재가 발생했다고 가정하고 교육부 '중앙사고수습본부'에서 대처 방안을 수립하는 토론훈련을 한다.
15일에는 전날 토론한 내용을 바탕으로 국제교육원 충주센터와 충주학생회관에서 학생, 교직원, 교육청·경찰서·소방서 관계자들이 현장훈련을 받는다.
3일 차인 16일에는 서울교육청 소속 모든 기관에서 지진대피훈련을 한다. 구체적으로 학교 무단침입 등 테러사고, 학원 통학차량 사고, 학교 공사현장 안전사고 등에 대한 토론훈련과 유치원·특수학교 화재대피 훈련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교육부 관계자는 "올해는 특수학교와 유아 대상 대피훈련을 강화하고, 대학 연구·실험실 안전훈련

, 국립대병원 화재 대피훈련 등 다양한 재난 상황을 설정해 훈련에 나설 계획이다"고 설명했다.
김상곤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체험 위주 훈련으로 실제 재난이 발생할 경우 평소 연습한 대로 안전하게 대피할 수 있는 역량을 키울 것이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문혜령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단독] 서울 한복판 몽골인 집단폭행…피해자 의식불명
  • 인터넷 방송인 진현기, 숨진 채 발견…'진워렌버핏'으로 활동
  • 추미애, 윤석열 '독립수사본부' 건의 즉각 거부
  • [단독] '가짜 무형문화재' 솔송주 5년 전 폭로 무마…"간판 떼고 입막음"
  • [단독] 마스크 나무라자 난동 피운 승객…버스 정차 소동까지
  • [단독] 옵티머스 펀드, 무자본 M&A '자금줄' 정황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