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거제 앞바다서 `백상아리` 추정 상어 발견

기사입력 2018-05-16 13: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제공 = 연합뉴스]
↑ [사진 제공 = 연합뉴스]
경남 거제 앞바다에서 백상아리로 보이는 상어 1마리가 발견됐다.
16일 거제시 남부면 도장포어촌계에 따르면 지난달 27일 육지에서 300여m 가량 떨어진 바다에 설치한 정치망에 죽은 상어 1마리가 잡혔다.
상어 전문가인 부경대학교 김진구 교수(자원생물학과)는 16일 "사진에 찍힌 외형만 봤을 때는 잡힌 상어가 백상아리와 닮긴 닮았다"면서도 "이빨 모양을 정확하게 보지 못해 백상아리라고 단언하긴 힘들다"고 말했다.
이 상어는 길이 4m, 무게 300㎏ 정도의 크기로,

그물에 몸통이 걸린 채 죽어 있었다. 잡힌 상어는 위판 과정을 거쳐 판매됐다.
백상아리는 '바다의 최상위 포식자'라는 별명이 있을 만큼 왕성한 식욕을 가지고 있다. 바다사자와 고래 등 큰 포유류는 물론 인간이 버리는 쓰레기까지 먹어치우는 것으로 유명하다.
[디지털뉴스국 문혜령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박원순 서울시장, 북악산 숙정문 인근에서 숨진 채 발견
  • [단독] ABC주스에 사과가 없다고?…소비자 분통
  • [단독] "너는 거지야"…아파트 관리실서 침 뱉고 폭언에 폭행까지
  • 미국 하루 확진 6만여 명 '사상 최대'…"트럼프 유세서 급증"
  • 대검 "중앙지검이 자체 수사"…추미애 "국민의 뜻 부합"
  • 6·17 대책 후 더 올랐다…고삐 풀린 서울 아파트값 3주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