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조민기 딸 조윤경 `연예계 데뷔` 루머 적극 해명

기사입력 2018-06-11 10: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제공 = 연합뉴스]
↑ [사진 제공 = 연합뉴스]
고 배우 조민기의 딸 조윤경이 SNS에 앞으로의 활동계획과 악성 댓글에 대한 대처에 대해 직접 해명했다.
조윤경 씨는 지난 10일 인스타그램에 "저로 인해 다시금 좋지 못한 기억이 떠오르거나, 다시 부정적으로 회자할 피해자들을 위해 계정을 비공개로 돌렸다. 그리고 원래 하던 학업에 집중하고 내년에 가게 될 대학원 박사과정을 위해 성실히 준비해가고 있었다"고 말했다.
그는 자신이 연예계 데뷔를 계획했지만 조민기의 성추문이 터지면서 무산됐다는 한 언론 보도에 대해 "제 꿈은 화장품을 만드는 사람이다. 출처 불분명한 이야기를 통해 전 하루아침에 TV에 나오고 싶어 했지만 무산된 사람이 돼 있었다"며 반박했다.
그러면서 윤경 씨는 "대학원 생활 및 공부 과정에 대한 '브이로그'를 시작하고 싶어 관련 기획사와 몇 번의 컨택트가 있었던 것은 사실이었다"며 "저의 콘텐츠는 제가 시작하고 저만의 색을 갖춘 후에 계약하는 것이 맞다고 판단해 스스로 생각을 바꾸었다"고 해명했다.
또한 "저를 향한, 또 저희 가족을 향한 쓴소리들 모두 읽어보고, 저 또한 이를 통

해 많은 것들을 다시 생각해봤다"면서 "사실이 아닌 도 넘은 댓글과 글들에 대해서는 이제 대처를 하려고 한다"고 강조했다. 말미에서 그는 "마지막으로 이 글을 통해 또 다시 이야기 나오고 상처를 받으실 분들에게도 정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덧붙였다.
[디지털뉴스국 조하영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총선 출마도 위태로운 이준석…차기 당권 누가 잡느냐 변수
  • 이재명 "한미일 동해 훈련, 극단적 친일 행위…국방참사"
  • 홍준표가 맹비난한 '국힘 중진 의원 N·J·H'는 누구?
  • [단독] 무면허 택배기사 적발…작년부터 면허 취소 상태
  • '비와 불륜설' 박결 "어이가 없다…전화번호도 몰라" 루머 일축
  • 박범계 "의원이 물어보면 '예 의원님' 해야 예의"…한동훈 "예, 의원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