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안양 삼성산서 또 `불`…올해 들어 세 번째 화재

기사입력 2018-08-19 11: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제공 = 연합뉴스]
↑ [사진 제공 = 연합뉴스]

간밤에 안양 삼성산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이 7시간여 만에 진화했다. 올해 들어 벌써 세 번째 화재다.
지난 18일 오후 11시 59분께 경기도 안양시 삼성산 천인암 부근 8부 능선에서 불이 났다. 산 중턱에서 야간에 발생해 소방당국은 19일 날이 밝자마자 산림청 등과 함께 150여 명과 헬기 4대 등 장비 15대가량을 투입했다.
이날 오전 7시 2분께 큰불을 잡았으나 산림 0.5ha가 불에 탔다.
지난 15일 오후 6시 33분께도 삼성산 제2전망대 사자바위 부근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에 의해 2시간여 만에 진화됐다. 이 불로 산림 약 3300여㎡가 불에 탔다.
올해 4월 29일에는 국기봉 부근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에 의해 1시간 40여분 만에 진화되기도 했다
소방당국 등은 잔불을 정리가 끝나는 대로 화재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디지털뉴스국 조하영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세계 4위 목표' 한국 방산 역량 주목한 외신
  • 민주당 "협치 포기한 정부·여당의 '비밀 만찬' 한심하기만 해"
  • "428억 원 이재명 측에 나눠주기로"…과거 발언 인정 주목
  • 인천 빌라서 10대 형제 숨진 채 발견...부모는 뇌사
  • "우리는 왜 못 이기나"...중국 축구 팬의 절규
  • [카타르] 기뻐서 그만...케이로스 감독 목 조른 아즈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